연합목장
> 연합목장 > 목회자칼럼
목회자칼럼

세겹줄기도회는 가정교회를 하는 교회들은 거의 다 하고 있는 ‘가정교회의 문화’중에 하나입니다. “혼자 싸우면 지지만, 둘이 힘을 합하면 적에게 맞설 수 있다. 세겹줄은 쉽게 끊어지지 않는다”라는 전도서 4:12절 말씀에서 이름을 가져왔습니다. 말 그대로 세 명이 짝이 되어서 서로 기도제목을 나누고 함께 열흘 동안 새벽을 깨우는 기도회입니다. 세겹줄기도회를 하면 정말 전도서의 말씀이 맞다는 것을 실감하게 됩니다. 교회에서 특별새벽기도를 한다고 해서 큰 결심을 하고 참석을 해도 삼일을 넘기지 못하는 분들도 세겹줄기도회를 하면 10일 완주를 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짝이 정해지면 기도회가 시작되기 전에 만나서 열흘 동안 서로를 위해서 기도해 줄 제목들을 함께 나누고, 실제로 열흘 동안 매일 새벽마다 만나서 같은 자리에 앉아서 기도해주고, 기도회가 끝나면 완주기념 쫑파티(^^)까지 하니 한 해를 시작하면서 뭉친 세겹줄 짝들은 제가 보니 거의 일년은 그 교제가 이어지는 것 같습니다.

 

이 외에도 세겹줄기도회의 장점 두어 가지를 더 말씀드리자면. 세겹줄기도회는 10일 동안 기도짝 세 명이 설교가 끝나면 손을 붙잡고 10분 동안 기도를 하는데 이것이 실제적인 기도훈련에도 참 좋습니다. 언젠가 한 성도님이 하신 말씀이 기억납니다. “목사님! 내가 내 가족 말고 누군가를 위해서 이렇게 10분 동안 소리를 내어서 기도해보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제게는 너무 색다른 경험이었습니다!” 또한 세겹줄기도회의 설교는 일반적인 설교를 하지 않고, 책을 한 권 정해서 성도들로 하여금 읽게 하고, 제가 그 책의 순서를 기초로 해서 설교를 준비합니다. 바빠서 책을 읽을 시간이 별로 없는 성도들이라면 적어도 1년에 한번 나의 영적시야를 넓혀주는 독서의 기회가 되는 장점이 있습니다.

가정교회에서 많이 하는 말이 있습니다. “한 물결을 이루자!!”는 것입니다. 그것이 곧 문화입니다. 문화라는 것은 공동체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인정하고 동참하는 것을 말합니다. 저는 우리 교회가 점점 좋은 문화가 자리잡혀 가는 것 같아 감사합니다. 작년 세겹줄기도회 때 주신 은혜가 아직도 기억이 나는데 벌써 2024년 세겹줄기도회 짝을 정해야 할 때가 왔습니다. 바라기는 이 물결을 타시기 바랍니다. 세상의 문화와 유행을 좇는 사람이 아니라 하나님나라의 문화를 만들어나가는 우리 행복한교회 가족들이 되었으면 참 좋겠습니다. -손목사-

 

 

세겹줄기도회는 가정교회를 하는 교회들은 거의 다 하고 있는 ‘가정교회의 문화’중에 하나입니다. “혼자 싸우면 지지만, 둘이 힘을 합하면 적에게 맞설 수 있다. 세겹줄은 쉽게 끊어지지 않는다”라는 전도서 4:12절 말씀에서 이름을 가져왔습니다. 말 그대로 세 명이 짝이 되어서 서로 기도제목을 나누고 함께 열흘 동안 새벽을 깨우는 기도회입니다. 세겹줄기도회를 하면 정말 전도서의 말씀이 맞다는 것을 실감하게 됩니다. 교회에서 특별새벽기도를 한다고 해서 큰 결심을 하고 참석을 해도 삼일을 넘기지 못하는 분들도 세겹줄기도회를 하면 10일 완주를 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짝이 정해지면 기도회가 시작되기 전에 만나서 열흘 동안 서로를 위해서 기도해 줄 제목들을 함께 나누고, 실제로 열흘 동안 매일 새벽마다 만나서 같은 자리에 앉아서 기도해주고, 기도회가 끝나면 완주기념 쫑파티(^^)까지 하니 한 해를 시작하면서 뭉친 세겹줄 짝들은 제가 보니 거의 일년은 그 교제가 이어지는 것 같습니다.

 

이 외에도 세겹줄기도회의 장점 두어 가지를 더 말씀드리자면. 세겹줄기도회는 10일 동안 기도짝 세 명이 설교가 끝나면 손을 붙잡고 10분 동안 기도를 하는데 이것이 실제적인 기도훈련에도 참 좋습니다. 언젠가 한 성도님이 하신 말씀이 기억납니다. “목사님! 내가 내 가족 말고 누군가를 위해서 이렇게 10분 동안 소리를 내어서 기도해보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제게는 너무 색다른 경험이었습니다!” 또한 세겹줄기도회의 설교는 일반적인 설교를 하지 않고, 책을 한 권 정해서 성도들로 하여금 읽게 하고, 제가 그 책의 순서를 기초로 해서 설교를 준비합니다. 바빠서 책을 읽을 시간이 별로 없는 성도들이라면 적어도 1년에 한번 나의 영적시야를 넓혀주는 독서의 기회가 되는 장점이 있습니다.

가정교회에서 많이 하는 말이 있습니다. “한 물결을 이루자!!”는 것입니다. 그것이 곧 문화입니다. 문화라는 것은 공동체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인정하고 동참하는 것을 말합니다. 저는 우리 교회가 점점 좋은 문화가 자리잡혀 가는 것 같아 감사합니다. 작년 세겹줄기도회 때 주신 은혜가 아직도 기억이 나는데 벌써 2024년 세겹줄기도회 짝을 정해야 할 때가 왔습니다. 바라기는 이 물결을 타시기 바랍니다. 세상의 문화와 유행을 좇는 사람이 아니라 하나님나라의 문화를 만들어나가는 우리 행복한교회 가족들이 되었으면 참 좋겠습니다. -손목사-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6 행복한 고민을 하고 계실 성도들을 상상해보는 행복한 목사 2024.02.24 12
115 행복을 찾아가는 여정이 진정한 변화입니다. 2024.02.17 24
114 다른 세대, 닮은 세대 2024.02.10 23
113 ”뵈지 않는 조선의 마음” 2024.02.03 23
112 Love & Mission Community Church 2024.01.27 35
111 신앙생활을 하면서 배워야 할 것들인 듯 합니다. 2024.01.20 49
110 사랑과 치유와 능력을 경험하는 목장으로 만들어봐요 2024.01.13 44
109 형식(시스템)과 내용(스피릿), 둘 다 중요합니다! 2024.01.06 26
108 “나의 기쁨, 나의 면류관”인 성도님들께 감사합니다!! 2023.12.30 41
107 크리스마스에는 최고의 분께 최선의 찬양을!! 2023.12.23 31
106 ”남자의 결단(The Resolution for Men)” 2023.12.16 16
» 2024 세겹줄기도회에도 주실 은혜를 기대합니다. 2023.12.09 27
104 목장탐방을 하면서 몇 가지 아쉬운 점들 2023.12.02 29
103 사역지원, 특권과 기회로 생각하고 함께 해 봅시다. 2023.11.25 31
102 당연한 것 아니라 은혜였습니다. 2023.11.18 35
101 행복은 소유가 아니라 감사에 비례합니다 2023.11.11 36
100 우리 기도를 절대 무시하지 않으시는 좋으신 하나님!! 2023.11.04 45
99 이제는 제2의 종교개혁을 이뤄나가야 할 때입니다. 2023.10.28 24
98 성도님들은 하나님의 면류관이고 목사의 자랑입니다. 2023.10.21 52
97 당연한 것이 아니라 감사제목입니다. 2023.10.14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