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터
> 나눔터 > 이단자료실
이단자료실

지난 910일자 모 중앙일간지에 전능하신하나님교회’(이하 전능신교)라는 단체에서 예수님은 이미 흰 구름타고 돌아 오셨습니다는 황당한 문구와 함께 전면 광고를 내 보냈다.

 

이 단체는 수년 전에 중국에서 들어온 것으로, 중국에서는 동방번개파(東方閃電派)로 알려져 있다. 동방번개파는 자칭 전능한 신으로 불리는 ’()씨 성을 가진 여인이 교주(敎主)로 알려지고 있지만, 실제로는 조유산(趙維山)이 동방번개파의 발기인으로 알려지고 있다.

 

동방번개파는 지상의 모든 교회를 정복하여 동방번개파로 귀의하게 하며, 만국을 정복하여 세계가 동방번개파를 중심으로 하나가 되게 하는 것이 그들의 목적이라고 밝히고 있다. 이런 중국식 동방번개파가 한국에서는 전능하신 하나님교회로 활동하고 있는 것이다.

 

이 단체가 지난해(2013)에만 각 신문언론에 광고한 것만 해도 총 663회에 달한다. 어떠한 종교의 포교활동에서도 볼 수 없는 수십 억원에 달하는 엄청난 광고비를 단기간에 쏟아붓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들은 라디오, 방송 매체를 이용하여 자신들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본회는 이들에 대한 문제점을 지난 해 5월에 보도자료를 통해 발표한 바 있다.

 

이들이 주장하는 바, 몇 가지를 살펴보면, 정통 기독교가 아닌 것을 알 수 있다.

 

이들이 주장하는 <국도복음 설교특집>에 보면, ‘구원에 관한 문제에서, ‘예수님의 구원을 받는 것만으로는 부족하고, 또 한번 은혜를 받고....사람이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세 역사를 따름으로 말미암아 철저히 구원에 이르게 되는데...’라고 한다. 여기에서 전능하신 하나님은 당연히 정통교회에서 가르치는 하나님이 아님이 분명하다.

 

성경을 떠나면 이단인가?’라는 글에서, ‘하나님의 역사를 성경 안에 제한해서는 안 되고, 성경으로 하나님의 사역을 규정해서는 안 되며...’라는 말을 통해, 하나님의 사역을 인간이 제한해서는 안 된다는 것을 강조하는 듯하면서, 다음 글에서는 더욱이 성경을 떠나면 이단이라고 말해서는 안 됩니라라고 한다. 이는 천지의 주재(主宰)이신 하나님과 성경을 떠난 인간을 동일시하여 성경을 부정하는 교묘함을 보여주고 있다. 즉 성경에 기록된 말씀만이 하나님의 말씀이 아니라는 것을 강조하기 위한 언어의 유희이다.

 

그리고 성경 말씀을 왜곡하는 부분은 또 있다. ‘하나님은 무엇 때문에 두 번째로 말씀이 육신 되셔야 하는가?’라는 글에서, 성경 누가복음 1724~25(...인자도 자기 날에 그러하리라. 그러나 그가 먼저 많은 고난을 받으며, 이 세대에게 버린바 되어야 할지니라)을 명시하면서, 초림하신 예수님이 겪은 고난을 두 번째 육신으로 오셔서 겪을 고난이거나, 그들이 말하는 전능하신 하나님이 겪게 될 고난으로 착각하게 한다. 이는 물론 성경을 왜곡하는 것이다.

 

 

그런가 하면, 기독교의 주요 교리인 삼위일체를 부정하는데, 이들의 주장을 들어보면, ‘세 분의 영이면 세 분의 하나님인데, 그러면 참 하나님이 아니다라는 말로 삼위일체의 교리를 왜곡부정하고 있다. 또한 성경에서 예수 그리스도께서 하나님을 아버지로 호칭한 것(요한복음 148~10)에 대하여 설명하기를, ‘그는(예수 그리스도) 피조물의 각도에 서서 하나님을 아버지라고 칭해야 했다는 말로, 4세기에 종속론(從屬論)으로 이단이 된 아리우스(Arius)의 주장과 비슷한 말을 하고 있다.

 

또 예수 그리스도의 재림에 대하여는 오늘날 예수님은 이미 은밀히 강림하여 우리 가운데에서 역사하시면서 그분이 발하신 음성과 말씀으로 한 무리 사람들을 정복하고 계십니다라는 황당무계한 주장을 한다. 그러면서, ‘전능하신 하나님이 바로 예수님의 재림이고, 그분이 바로 계시록에 예언한, 책을 펼치는 어린 양이시며, 그분이 바로 우리가 오랫동안 간절히 바라던 그 분이십니다라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여기에서 그들이 말하는 전능하신 하나님은 정통교회에서 말하는 재림하실 예수 그리스도와는 전혀 다른 분임을 알 수 있다.

 

이렇듯 전능하신하나님교회하나님성경의 가르침에 동의하는 듯 하면서도 사실은 정통교회와는 다른 국도복음을 전하는 이단 단체로 규정할 수밖에 없다. 그런데도 각 언론들은 이들이 광고 형식으로 내는 종교홍보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것이다. 이는 언론들이 금전적인 이익을 위하여 이단 광고를 실어주는 것으로 볼 수밖에 없다.

 

 

물론, 이 단체가 한국에서는 아직까지 사회적 큰 물의를 일으키고 있지는 않지만, 중국에서 동방번개파는 2012세계 종말론에 편승하여 활동하다가 경찰의 단속을 받은 일이 있다. 이단들의 특색은 세력이 약할 때는 잠잠하다가도 힘이 커지면, 사회적으로 여러 가지 부정적 영향력을 미칠 수가 있다.

 

우리나라는 지난 4월에 일어난 세월호 사건을 통해, 이단과 기업의 유착, 그리고 그 단체회원들이 범죄 혐의를 받고있는 교주를 무조건 보호하려는 무모함, 그로인하여 종교적 목적으로 뭉쳐진 이단자들이 얼마나 우리 사회를 혼란과 무력감에 빠지게 하는 지를 충분히 목격한 바 있다.

 

물론 우리나라는 종교의 자유가 있기에, 종교 자체를 막기는 어렵지만, 중국에서 들어와 아직 사회적으로 검증도 안 된 이단성을 띤 종교를, 언론들이 무한정 홍보용 광고를 게재해주는 것은 문제가 아닐 수 없다. 이는 경제적 논리에만 치우친 언론과 종교의 유착으로 비춰질 수 있으며, 사회적으로 객관성과 건강성을 지켜야 할 언론들이 스스로 이를 해제하는 우를 범하고 있다는 심각성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이제라도 언론들은 정통교회의 교리를 부정하고, 그 출처를 알 수 없는 막대한 자금으로 종교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는 신흥 이단 전능신교를 돕는 일을 멈추고, 오히려 그 실체를 파헤쳐 국가적, 국민적, 종교적 폐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본회는 201351일 보도자료를 통하여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즉 동방번개파 교회의 문제점을 보도할 때에 중국 청나라 말에 사회를 크게 혼란하게 했던 홍수전에 의한 태평천국의 난을 역사적인 예로 들었다.

 

그러므로 혹세무민하는 이단들이 사회에 얼마나 크나 큰 해악을 가져오는가를 새삼 각성해야 할 때, 언론들이 오히려 이들의 후견인 격이 된다는 것은 매우 심각한 일이 아닐 수 없기에 이를 경계한다


한국교회 언론회에서 옮겨왔습니다. 1111111111.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2 구원파에 대해서(계열과 교리) 김도목사 2018.06.16 65
31 동방번개(전능신교)에 대하여 김도목사 2017.06.13 313
30 동방번개(전능신교) 피해사례 김도목사 2017.06.07 216
29 글마루 - 이단월간지 김도목사 2017.05.11 166
28 박옥수 구원파에 대하여(최삼경목사) 김도목사 2017.04.01 384
27 이단에 대한 법정 승리 소식 김도목사 2016.05.10 1836
26 이단 판별 체크리스트(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대표회장 진용식목사)) 김도목사 2016.01.10 2610
25 30년 믿던 몰몬교에서 회심한 女교수의 고백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5.12.25 2141
24 하비람(충남 금산) 김도목사 2015.08.27 3528
23 하나님의교회(안상홍교) 비판 1인 시위는 무죄 file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5.01.16 3578
22 신천지 위장교회 67곳 명단과 자료 file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12.16 4032
21 이런 그림 배웠다면 신천지가 맞습니다. file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12.16 3785
20 이런 그림 보이며 가르치면 하나님의 교회 file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12.16 3289
19 교회에 침투하는 이단-"안상홍증인(자칭 하나님의 교회)"의 정체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11.26 4205
18 신천지 탈퇴 기자회견문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11.26 3905
17 이단 “안상홍 증인회(자칭 하나님의 교회)”의 정체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11.26 3513
16 천주교(로마카토릭교회) 1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10.23 4611
15 베리칩은 과연 666 짐승의 표인가?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10.10 3811
» 이단 동향 -동방번개파- file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09.18 3776
13 [특별기고] ‘예수 없이도 구원 받는다’는 로마가톨릭교회 file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4.08.22 430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