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목장
> 연합목장 > 목회칼럼
목회칼럼

하나님의 사랑 때문에 우리는 기도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사람인 모세가 하나님 앞에 나아가 40일을 지내고 돌아오니까 얼굴에서 빛이 났습니다.

결국 영적 리더의 권위는 직분이나 신앙 연륜이나 다른 어떤 것에서 나오는 것이 아니라 기도에서 나옵니다.

 

그래서 모든 그리스도인은 기도의 사람이 되어야 하고, 특히 교회 리더는 기도 없이 사역하는 일이 없어야 합니다. 반드시 기도와 말씀을 통하여 하나님의 음성을 들은 후에 나가서 사역을 감당해야 하겠습니다. 

 

성경을 읽고 묵상하는 것도 기도하면서 해야 하며, 그렇게 기도와 말씀에 집중하며 나아가다 보면하나님의 음성이 들립니다. 때로는 바쁜데 새벽기도를 꼭 교회에 가서 해야 하나 싶은 마음이 들 수도 있지만, 새벽에 나와 엎드려서 기도하는 것은 결코 낭비가 아닙니다. 그렇게 기도로 시간을 보내야 하나님의 음성이 들립니다.

  

우리가 알 것은 우리가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데에 다른 뾰족한 수가 없고, 하나님 앞에 무릎을 꿇는 길 밖에는 없다는 것입니다. 믿는다고 하면서도 하나님께 기도하지 않는 사람은 기도하지 않아도 자기 혼자 힘으로 다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교만한 사람이거나, 기도해도 소용없다고 주장하는 불신의 사람입니다. 교만과 불신 때문에 기도를 안 하기도 하지만, 또한 기도하지 않으니까 교만과 불신으로 빠지게 됩니다.

 

기도하는 것은 하나님을 향한 믿음의 표현입니다. 하나님께서 나를 돕기 원하시고 나를 도우실 능력이 있으시다는 사실을 인정하며 표현하는 것이 기도입니다. 그런데 ‘이런 것까지 구하는 것은 너무 뻔뻔한 것 같아 기도하기가 좀 그렇다’는 경우도 종종 봅니다. 만약 그렇게 느껴지실 때가 있다면, 우리가 기도할 수 있는 이유는 하나님의 사랑 때문이라는 사실을 기억하시면 좋겠습니다.

 

하나님의 사랑이 높은 곳에서 낮은 곳으로 흐르는 사랑이라는 것을 깨달을 때, 우리는 기도에 자신감을 얻고 기도할 수 있게 됩니다. 그렇습니다. 기도에 응답을 받는 것은 우리가 간절히 기도해서가 아니라, 낮은 곳으로 흐르는 하나님의 사랑 때문입니다. 기억할 것은 기도의 응답도 우리의 믿음이 훌륭하거나 우리가 대단한 기도의 사람이라서 받는 것이 아니라, 우리의 믿음의 대상이신 하나님이 크고 위대하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혹시 기도하다가 ‘나는 자격도 없는데’ 또는 ‘이런 기도를 하는 건 너무 뻔뻔한데’라는 생각이 든다면, 오히려 그런 생각이야말로 자기 자격으로 기도하려는 시도임을 알아야 합니다. 어떤 자격을 의지해서가 아니라, 오직 하나님의 사랑만 의지하는 가운데 정직하고 간절한 마음으로 하나님께 기도하면 응답해주십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27 천국의 비밀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3.13 29
» 하나님의 사랑 때문에 우리는 기도할 수 있습니다.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3.06 40
325 “교회 파괴를 위한 사탄의 7가지 전략”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2.27 51
324 “목회자 컬럼을 통한 제직세미나”(4)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2.20 37
323 “목회자 컬럼을 통한 제직세미나”(3)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2.13 42
322 “목회자 컬럼을 통한 제직세미나”(2)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2.13 39
321 “목회자 컬럼을 통한 제직 세미나”(1)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2.13 37
320 당신의 최대 관심사는 무엇입니까?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1.23 57
319 “…이 수칙을 지킬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21.01.16 45
318 예수 우리 주 안에 있는 영생의 복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10.11 42
317 목장 모임 약속문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9.27 34
316 인생의 촛점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9.20 25
315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것이다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9.11 25
314 말씀의 능력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8.24 26
313 누구, 나에게 주님처럼 대화할 사람 없습니까?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8.09 25
312 대화와 단절 그리고 위기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8.03 29
311 믿음은 무엇일까요?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7.27 19
310 오늘 나의 최대 관심사는 무엇입니까?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7.20 31
309 목적이 이끄는 삶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7.13 20
308 맥추감사절의 의미(신16:9-12) 행복한사람(담임목사님) 2019.07.06 1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